신앙과 교리

Home > 신앙과 교리 > 일상기도문

제목 천주경, 종도신경, 니케아 신경, 영광경, 구원경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4-10-17







천주경(주기도문)  


하늘에 계신 우리 아비신 자여, 네 이름의 거룩하심이 나타나며, 네 나라이 임하시며, 네 거룩한 뜻이 하늘에서 이룸 같이, 땅에서 또한 이루어지이다. 
오늘날 우리에게 일용할 양식을 주시고 우리의 죄를 면하여 주심을, 우리가 우리에게 득죄한 자를 면하여 줌 같이 하시고, 우리를 유감에 빠지지 말게 하시고 또한 우리를 흉악에서 구하소서. 아멘.


Pater noster, qui es in cælis: Sanctificétur nomen tuum: Advéniat regnum tuum: Fiat volúntas tua, sicut in cælo, et in terra. Panem nostrum quotidiánum da nobis hódie: Et dimítte nobis débita nostra, sicut et nos dismíttimus debitóribus nostris. Et ne nos indúcas in tentatiónem.
Sed líbera nos a malo.Amen.


종도신경(사도신경)- 만과, 조과 ,로사리오 기도를 할 때 종도신경을 외운다.


나 천지를 조성하신 전능 천주 성부를 믿으며, 그 외아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를 믿으며, 저 성신을 인하여 강잉하사 마리아 동신께로서 나심을 믿으며, 본시오 비라도 벼슬에 있을 때에 난을 받으사, 십자가에 못박혀 죽으시고 묻히심을 믿으며, 지옥에(림보라는 말) 내리사 사흗날에 죽은자 가운데로 조차 다시 살으심을 믿으며, 하늘에 오르사 전능 천주성부 우편에 좌정하심을 믿으며, 저리로 조차 산이와 죽은이를 심판하러 오실 줄을 믿나이다.
나 성신을 믿으며, 거룩하고 공번된 회와 모든 성인의 서로 통공함을 믿으며, 죄의 사함을 믿으며, 육신이 다시 삶을 믿으며, 영원히 삶을 믿나이다. 아멘. 

 



CREDO in Deum Patrem omnipotentem, Creatorem caeli et terrae. Et in Iesum Christum, Filium eius unicum, Dominum nostrum, qui conceptus est de Spiritu Sancto, natus ex Maria Virgine, passus sub Pontio Pilato, crucifixus, mortuus, et sepultus, descendit ad inferos, tertia die resurrexit a mortuis, ascendit ad caelos, sedet ad dexteram Dei Patris omnipotentis, inde venturus est iudicare vivos et mortuos. Credo in Spiritum Sanctum, sanctam Ecclesiam catholicam, sanctorum communionem, remissionem peccatorum, carnis resurrectionem, vitam aeternam. Amen.


신경(니케아)- 전통미사를 드릴때 니케아 신경으로 기도한다.


(니케아 신경(325년에 지음)은 예수 그리스도의 존엄성을 강조하며 천주께서 계시하시고 이성의 힘이 알아낼 수 없는 진리를 나타낸 것이다. 우리가 영세 때에 처음 들은 이 신앙의 고백은 이제 현재와 영원의 제대앞에서 무엇이 계시될 것인가를 알게 하기 위하여 정신과 마음을 준비시킨다)


나 하나이신 천주, 전능 성부를 믿느니, 저 홀로 하늘과 땅을 만들어 내실새, 그 안에 있는 온갖 유형무형한 모든 것까지 다 친히 조성하셨도다. 나 그 외아들 또한 하나이신 주 예수. 그리스도, 독생성자를 믿느니, 저 무시지시에 성부께 나시며, 천주께로 조차 나신 천주시오, 빛으로 나신 빛이시니, 참 천주로 말미암은 참 천주시라, 만물은 다 저로 말미암아 조성함을 받았으나 저 홀로 지음을 받지 않으시고, 성부께 낳음을 받으사 성부로 더불어 전체로 일체 되시는도다. 저 우리 사람을 위하시며 우리 구령을 위하사 하늘로 조차 내려 오실새 (여기서 잠깐 무릎을 꿇는다 -  우리를 구속하고자 사람이 되신 천주성자를 흠숭하기 위하여) 성신을 인하여 마리아 동신께 인성을 취하사 사람이 되셨도다.

.저 우리를 위하여 본시오 빌라도 벼슬에 있을 때에 난을 받으사, 십자가에 못 박혀 죽으시고 묻히셨다가, 성경에 실린 말씀대로 사흘 안에 부활하사, 하늘에 올라 성부 우편에 좌정하시도다. 저리로 조차 영광중에 다시 내리사, 산 이와 죽은 이를 심판하시리니, 그 나라는 마침이 없으리로다. 나 또한 생활케 하시는 주 성신을 믿느니, 저 성부와 성자에게서 발함을 받아계시며 성부와 성자와 더불어 똑같이 흠숭함을 받으시며, 꼭 같이 현양함을 받으시는도다. 저 선지자들을 말씀하게 하셨도다. 나 거룩하고 공번되고 종도로 조차 내려오는 오직 하나인 교회를 믿으며, 죄 사하는 성세 하나를 믿으며 죽은 자들의 부활과 후세 영생을 바라고 믿나이다. 아멘.



CREDO  in unum Deum, Patrem omnipoténtem, factórem cæli et terræ, visibílium ómnium et invisibílium. Et in unum Dóminum Jesum Christum, Fílium Dei unigénitum. Et ex Patre natum ante ómnia sæcula. Deum de Deo, lumen de lúmine, Deum verum de Deo vero. Génitum, non factum, consubstantiálem Patri: per quem ómnia facta sunt. Qui propter nos hómines et propter nostram salútem descéndit de cælis. Et incarnátus est de Spíritu Sancto ex María Vírgine: Et homo factus est.
Crucifíxus étiam pro nobis: sub Póntio Piláto passus, et sepúltus est. Et resurréxit tértia die, secúndum Scriptúras. Et ascéndit in cælum: sedet ad déxteram Patris. Et íterum ventúrus est cum glória judicáre vivos et mórtuos: cujus regni non erit finis. Et in Spíritum Sanctum, Dóminum et vivificántem: qui ex Patre, Filióque procédit. Qui cum Patre, et Fílio simul adorátur, et conglorifícatur: qui locútus est per Prophétas. Et unam, sanctam, cathólicam et apostólicam Ecclésiam. Confíteor unum baptísma in remissiónem peccatorum. Et expecto resurrectionem mortuorum, et vitam + ventúri sæculi. Amen.



영광경

영광이 부와 자와 성신께.
처음과 같이 또한 이제와 항상 무궁세에 있어지어다. 아멘.

Glória Patri, et Fílio, et Spirítui Sancto.
Sicut erat in princípio, et nunc, et semper, et in sæcula sæculórum. Amen.

       구원경(정정의 변)Go - 성교공과속에 있는 구원경을 정정

예수여, 우리 죄를 용서하시며, 우리를 지옥불에서 구하시고, 모든 영혼을 천국으로 이끄시되, 제일 자비가 필요한 영혼을 돌보소서. 

 

“O meu Jesús, perdoai-nos e livrai-nos do fogo do inferno; levai as alminhas todas para o Céu, principalmente aquelas que mais precisarem


O my Jesús, pardon us, and save us from the fire of hell; draw all souls to heaven, especially those in most ne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