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앙과 교리

Home > 신앙과 교리 > 평일미사경문

제목 2019년 2월 6일 수요일 성 티도 주교 증거자 (3급)백, 성녀 도로테아 동정치명자의 기념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02-03



2019년 2월 6일 수요일

성 티도 주교 증거자 (3급)백, 성녀 도로테아 동정치명자의 기념


초입경

주께서 저와 평화의 언약을 맺으시고 저를 군주로 세우셨으니 사제 품위가 저에게 영원히 있으리로다. (성영 131) 주여 다위와 저의 모든 정성을 기억하소서. 영광이...


축문

천주여, 주는 주교 증거자 성 디도를 사도적 성덕으로 빛나게 하셨으니 우리로 하여금 저의 공덕과 중개로 현세에서 의롭고 경건하게 살다가 천상의 고향에 이르게 하소서. 성부와...


둘째축문
주여 비오니 정덕의 공로와 주의 권능에 대한 증명으로써 항상 주께 의합한 동정 치명자 성녀 도로테야로 하여금 우리 죄의 용서를 빌어주게 하소서. 성부와..


독서(집회서 44,16-27   45,3-20)

보라, 생전에 천주의 뜻에 맞갖고 의인으로 인정 받던 대제관이니 분노의 시대에 저가 화해를 시켰도다. 저와 같이 지극히 높으신 이의 법을 지킨 자를 얻어보지 못하였도다. 그러므로 주께서 맹세하신 대로 저를 당신 백성의 선조가 되게 하시고 모든 백성의 강복을 저에게 주시며 저의 머리 위에 당신의 언약을 확정하셨도다. 주께서 강복으로 저를 대우하시고 당신 자비를 저에게 머무르게 하셨으니 저가 주의 앞에서 은총을 받았도다. 주는 제왕 앞에서 저를 높이시어 영광의 월계관을 저에게 주시고 저와 영원한 언약을 맺어 대제관의 품위에 올리시고 저를 영화로이 현양하셨도다. 당신 제관이 되고 당신 이름을 찬송하며 당신께 그윽한 향내로 제사를 드리게 하셨도다.


층계경

보라 생전에 천주의 뜻에 맞갖던 대제관이로다. 저와 같이 지극히 높으신 이의 법을 지킨 자를 얻어보지 못하였도다.


연경(칠순주일 후에는 알렐루야 대신 연경을 외운다)

주를 경외하고 주의 계명을 지키기를 크게 기뻐하는 자는 복되리니 그 자손들은 현세에 힘을 얻을 것이요, 마음이 바른자의 후예들은  축복을 받으리로다. 저의 집에는 명성과 재산이 머물고 저의 의덕은 영원하리라.


복음(루까10:1-9)

그 때에 주께서 다른 제자들 칠십 이인을 정하시고 당신이 가시고자 하는 모든 고을과 지방에 두 사람씩 짝지어 보내시며 저들에게 이르시니라 ‘추수할 것은 과연 많으나 일꾼은 적으니 추수 주인에게 간구하여 그 추수하는데 일꾼을 보내시게 하라. 이제 너희는 가라. 보라, 내가 너희 보내기를 마치 양을 이리 가운데 보내듯이 하노라, 절대로 주머니도 가져가지 말고 또 길에서 아무에게도 인사하지 말라. 어느 집에든지 들어가거든 먼저 이르되, 이 집안에 평안할찌어다. 하라, 거기에 만일 평화를 누릴 만한 사람이 있으면 너희 평화가 그 위에 머무를 것이요. 그렇지 아니하면 너희에게 돌아오리라. 너희는 또한 그 집에 머물러 주인에게 있는 있는 것을 먹고 마시라. 일꾼이 그 보수를 받는 것이 마땅하니라. 이 집에서 저 집을옮겨가지 말고 어느 읍내에 들어가거든지 너희를 영접하거든 그 대접 하는대로 먹고, 그 읍내에 있는 병인을 고쳐주며 저들에게 이르되, 천주의 나라가 너희에게 가까웠다. 하라’


봉헌경(성영 88)

내가 다위를 내 종으로 간택하고 내 성유를 저에게 발랐으니, 내 손이 항상 저와 함께 있어 돕고 또 내 팔이 저를 굳세게 하리로다.


묵념축문

주여 비오니 성인들로 말미암아 도처에서 우리를 즐겁게 하시고, 저들의 공로를 기억하는 우리로 하여금 또한 그 보호를 누리게 하소서. 성부와...


둘째묵념축문

주여 동정 치명자 성년 도로테야의 공로를 힘입어 주께 봉헌하는 제물을 인자로이 받아들이시고, 이를 우리에게 항구한 도움이 되게 하소서. 성부와...


영성체경

이는 주인이 자기 살림을 맡기어 때를 따라 그 식구들에게 양식을 적당하게 나누어 주게 할 충직하고 지혜로운 종이로다.


영성체후축문
전능하신 천주여 비오니 받은 바 선물에 감사하는 우리로 하여금 주교 증거자 성 ...의 전달을 힘입어 더 큰 은혜를 입게 하소서. 성부와...


영성체후축문 둘째축문

천상의 선물을 충만히 받고 우리 주 천주께 비오니, 동정 치명자 성녀 도로테야의 전달에 의하여 우리로 하여금 이 참예로 말미암아 영원히 살게 하소서. 성부와...



 

<